게시글검색
Home > 참여광장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대전시 갑질 예방 조례 통과… 공직사회 갑질 사라질까?

  • 직장갑질
  • 2021-10-01 06:00:06
  • hit548
http://m.joongdo.co.kr/view.php?key=20210919010003934
대전시 갑질 행위 근절을 위한 조례가 통과하면서 관심을 끌고 있다. 시장이 직접 갑질 행위 신고의 활성화를 위한 조치를 해야 하며 매년 갑질 행위 근절 대책을 수립하고 시행하는 내용 등을 담고 있다.

대전시의회 제261회 임시회 행정자치위원회는 상임위 회의 둘째 날인 14일 대전시 갑질행위 근절 및 피해자 지원 조례안을 상정하고 원안가결했다.

최근 대전시 공무원 조직 내에서 이어진 갑질 논란에 대해 이날 상임위에선 관련 질의들이 쏟아졌다. 특히 소방공무원 갑질 피해자와 시립미술관 논란이 주를 이뤘다.

우승호 의원은 "대전시에서 갑질 대책 시행 계획을 세우고 신고센터를 2018년부터 운영했지만, 아쉬움이 클 수밖에 없다"고 했으며, 김종천 의원도 "공직 사회 갑질로 인한 안타까운 사고가 있었는데, 최종 수사결과가 나오진 않았지만 수사 결과 외에도 감사위원회가 할 일에 최선을 다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에 대전시 감사위원장은 "조례 마련으로 제도적 틀도 마련됐으니, 매년 시행 계획을 수립하고 선진 사례를 더 연구해 세밀한 계획을 세워 시행하겠다"고 했다.

조례가 통과하면서 갑질 피해 신고지원센터에는 전담 감사직원을 배치하고 변호사, 심리 상담사 등을 위촉해 운영할 수 있다. 또 의무적으로 매년 1회 이상 갑질 행위 실태조사를 해야 하며, 의무 갑질 예방교육도 연 1회 해야 한다.

이번에 통과한 조례엔 갑질 행위 근절에 공적이 있는 사람이나 단체에게 포상할 수 있는 내용도 담고 있다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1]

열기 닫기

이미지명